반복영역 건너뛰기
지역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 트렌드

이슈 & 트렌드

경제, 정치·외교, 사회·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주요 이슈에 대한 동향을 정리하여 제공합니다.

중국 후베이(湖北)성, 첫 인터넷병원 운영 개시

박진희 소속/직책 : 대외경제정책연구원 동북아경제본부 중국권역별성별연구팀 2017.06.14

URL

이슈분석 상세보기

● 주요내용

​ ​

□ (현황) 후베이성의 첫 인터넷병원인 ‘후베이성인터넷병원(湖北省互联网医院)’이 5월 중순 운영 개시

 

□ (원인과 분석) 인터넷병원은 부족한 의료인프라를 보완하고 진료서비스 효율을 높이기 위한 것으로 중국 여러 지역에서 다양한 인터넷병원이 설립되고 있으며,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진료 예약, 의사-환자 간 원격진료, 약 처방, 진료비 결제 등의 의료서비스를 제한적으로 받을 수 있고, 의료기관 간 원격진료도 가능

 

□ (전망과 시사점) 중국 인터넷병원이 활성화됨에 따라 우리 의료기관은 원격진료를 활용한 중국 진출을 고려해볼 수 있으며, 현재 중국의 인터넷병원이 도입·시범단계에 있는 만큼 기존 인터넷병원의 운영 현황, 정책 변동 추이를 잘 살펴야 할 것임.

 

※ 본 이슈분석 전문은 첨부파일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이슈분석_박진희_중국 후베이(湖北)성, 첫 인터넷병원 운영 개시_170614.pdf
키워드

인터넷병원 후베이성 우한시 알리바바 진료서비스 의료인프라 모바일

지역키워드

중국전체

본 페이지에 등재된 자료는 운영기관(KIEP)CSF의 공식적인 입장을 대변하고 있지 않습니다.

목록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평가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