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영역 건너뛰기
지역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슈 & 트렌드

이슈 & 트렌드

경제, 정치·외교, 사회·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주요 이슈에 대한 동향을 정리하여 제공합니다.

내수시장 진출을 모색하는 광둥(廣東)성 수출가공기업

이혁구 소속/직책 : KIEP 중국 권역별 성별 연구팀 초청연구원 2010.06.15

URL

이슈분석 상세보기

 최근 광둥성의 대외교역 여건이 회복되고 있는 가운데 수출입 규모가 글로벌 경제위기 이전 수준으로 회복되었다는 발표가 있으나, 원자재가격 상승, 위안화 절상, 무역장벽 등 대내외적 불확실성 요인으로 인해 향후 전망은 그리 낙관적이지 못하다.
 한편, 글로벌금융위기는 중국 수출, 특히 수출가공기업의 생존을 위협하였으며 그 해결책으로 내수시장 진출을 모색하고 있으나 국내시장의‘잠재적 규칙(潛規則)’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최근 수출회복세로 인해 광둥성 수출가공기업은 내수시장으로의 전환을 지속적으로 모색할지에 대한 선택의 기로에 직면하고 있다.



■ 최근 광둥성의 대외교역 여건이 회복되고 있는 가운데 수출입 규모가 글로벌 경제위기 이전 수준으로 회복되었다고 발표함.


- 해관총서 발표에 따르면 4월 수출입 총액은 619.6억 달러로 동기대비 31.7% 증가,   전월대비 2.2% 증가. 수출입 증가율은 각각 24.4%, 42% 증가함.


- 올해 1-4월 수출입총액은 2008년 동기대비 3.4% 증가하였으며 255.7억 달러 흑자  를 시현하여 글로벌 경제위기 이전 수준으로 회복되었음.


- 특히, 방직의류업의 경우 일부 기업의 주문량이 10월까지 밀려 생산라인에 과부하가 생길 정도로 회복 속도가 빠르며 주요 국가에 대한 수출이 대폭 개선됨.

◦ 인민은행의 데이터에 다르면 1분기 국내 주문 및 수출주문 지수가 전년동기대비 각각 53.1%, 50% 상승함.
◦ 대 EU 수출은 47.5%가 증가한 9.8억 달러, 대 미 수출은 50.1%가 증가한 7억 달러, 대 홍콩 수출은 7.1%가 증가한 8.5억 달러, 대 ASEAN수출은 46.4%가 증가한 1.8억 달러를 기록함.

 


■ 하지만 원자재가격 상승, 위안화 절상, 무역장벽 등 대내외적 불확실성 요인으로 인해 향후 전망은 그리 낙관적이지 못함.


- 첫째, 원자재가격 및 임금 상승에 직면해있음. 원유, 면화 가격은 고공행진 중이며 화학섬유 및 방직원료 가격 상승을 부추겨 방직기업의 비용상승 압력이 거세짐.

◦ 2009년 중국의 면화 생산량은 약 680만 톤으로 전년대비 70만 톤이 줄었고, 중국 내 면화가격은 2009년 대비 25%, 국제 면화가격은 35% 이상 상승하였음. 

◦ 통계국 데이터에 따르면 1-2월 광둥성 방직업의 매출원가는 전년동기대비 20.7%가 증가한 464.45억 위안임.

◦ 1-2월 중국의 방직업 종사자 수는 약 159만 명으로 전년동기대비 0.47% 감소함. 1분기 방직업체의 구인난과 수출 주문량 증가 등이 맞물려 10%-15% 임금인상이 불가피했음.


- 둘째, 대외수출 환경이 호전되지 않고 있음. 금융위기 이후 무역보호주의에 휘둘리기 쉬운 노동집약형 산업인 방직의류업은 줄곧 글로벌 무역보호주의 충격을 받았으며 국제 무역장벽이 많은 것 역시 방직의류 수출기업의 골치임.

◦ 아르헨티나는 중국 의류에 대해 반덤핑 조사를, 미국은 중국산 팬시와 명주에 대해 반덤핑세를 부가하였음.

◦ 향후 미국 소비재 안전위원회와 EU의 위험상품 조기경보제도인 RAPEX시스템의 방직의류제품에 대한 통보도 많아질 전망임.


- 셋째, 위안화 절상 압력이 커지고 있어 기업이윤을 더욱 잠식할 전망임. 

◦ 현재 방직업의 평균이윤율은 3%-5%에 불과하며 일부 기업은 3%에 못 미침. 위안화 절상은 중국 기업의 수출경쟁력을 약화시킬 전망임. 업체들은 단기 오더나 소액 오더를 중심으로 영업을 함.

 


■ 2008년 시작된 글로벌금융위기는 중국 수출, 특히 수출형기업의 생존을 위협하였으며 그 해결책으로 내수시장 진출을 모색하고 있으나 국내시장의‘잠재적 규칙(潛規則)’1)에 어려움을 겪고 있음.


- 내수로의 전환은 쉬운 일이 아님. 더욱이 국내시장에 발을 디딘 경험이 없는 기업들은 제로에서 시작해야함.

◦ 수출기업은 국내의 판매망, 브랜드 구축에 있어서 제로에 가깝고 내수로의 전환을 위해서 기업의 인력 재배치, 제도 수정 등 조정이 필요함.


- 또한, 중국 내수시장에서 통용되는 상품대금 결재방식, 진입비용 등‘잠재적 규칙’은 내수시장 진출을 모색하는 수출기업의 최대 난제임.

◦ 중국 수출기업이 외국기업과의 합작을 흔쾌히 받아들이는 가장 큰 이유는 기업과 해외바이어 모두 신용장 방식을 채용하기 때문임. 이는 결산이 제때 이뤄지고 박리다매 구조임.

◦ 하지만 국내 도매업체의 회계기일은 2-3개월이 기본이고, 게다가 판매가 부진할 경우 퇴출되기 일쑤임.

◦ 이밖에 수출기업의 제품이 진열대에 오르기 위해서는 고액의 입장료를 지불해야 하며 실제 내는 비용은 계약서에 약정된 비용을 초과하는 경우가 많음.

◦ 유통망을 장악한 자가 왕인 시대에서는 그들이 요구하는 조건을 받아들일 수밖에 없고 공급업체의 이윤은 축소될 수밖에 없음.

 


■ 최근 수출회복세에 따라 광둥성의 수출가공기업은 내수시장으로의 전환을 지속적으로 모색할 지에 대한 선택의 기로에 직면함.


- 5월5일 중국 대외교역의 축소판이라고 불리는 중국수출입상품교역회(廣交會)의 성공적인 개최로 광둥성의 대외수출 환경이 호전될 것이라는 낙관론으로 내수전환에 대한 고민이 커짐.

◦ 광교회 조직위원회가 발표한 데이터에 따르면 춘계 광교회에는 212개 국가 및 지역의 외국 바이어가 참여했으며 수출거래액은 343억 달러로 지난해 추계회에 비해 12.6% 증가함.


- 금융위기 이후 정부의 시책이 나왔지만 국내 유통단계의 운영구조 및 메커니즘은 여전히 효율적인 개선이 이뤄지지 않아 수출기업의 내수 전환은 진척이 더딜 수밖에 없음.

◦ 중국 내수시장의 잠재적 규칙에 변화가 없는 한 수출기업의 내수시장 진출 비용은 커질 수밖에 없으며 살벌한‘강호(江湖)의 법칙’에 적응할 여유가 없을 것임.


1) 잠재적 규칙(潛規則)이란 중국 내 비공식적으로 인정되고 있는 암묵적인 규칙을 의미함.
 

(자료: 南方週末, 廣州日報, 광둥성 통계국)

첨부파일 20100607_내수시장 진출을 모색하는 광둥(廣東)성 수출가공기업.pdf
키워드

수출가공기업 광둥성 수출입규모

지역키워드

화남지역 광둥

본 페이지에 등재된 자료는 운영기관(KIEP)CSF의 공식적인 입장을 대변하고 있지 않습니다.

목록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평가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