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영역 건너뛰기
지역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뉴스 브리핑

뉴스 브리핑

매일 중국에서 발행하는 언론사의 최신 뉴스를 요약·번역하여 제공합니다.

베이징 춘절 연휴기간 소비 규모 9,000위안 육박

2019.02.12

URL

뉴스브리핑 상세보기

□ 중국 최대 명절인 춘절(春节·음력 설 연휴, 2월 3일~10일) 연휴 기간 동안, 베이징시민의 해외관광 소비 규모가 약 9,000위안(약 150만 원)으로 가장 높았음.

 

⚪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 씨트립(携程旅游·Ctrip)이 100만 위안(약 2억 원) 규모의 단체여행, 자유여행 등 춘절 연휴 관광 상품 빅데이터 분석 결과와 중국 7,000여 곳의 씨트립 지점 보고 내용을 토대로《2019 춘절 관광 소비 및 인기 순위(2019春节出游消费和人气排行榜)》를 발표함.

- 춘절 연휴 기간의 중국 전체 관광시장 현황 및 관광 상품 예약 데이터에 따르면, 관광 상품 예약자수는 전년 동기 대비 42% 늘어났으며 춘절 연휴 기간 동안 중국 여행객은 총 1,296곳의 국내외 도시에서 출발해, 전 세계 97개국 및 지역, 1,372개 국내외 도시로 떠난 것으로 확인됨.

 

⚪ 중국 국내 관광 시장 분석 결과, 상하이(上海), 베이징(北京), 광저우(广州) 등 10개 도시가 춘절 연휴 기간 동안 중국 국내 단체관광 및 자유여행 예약을 위해 가장 많은 소비를 한 도시로 꼽혔음.

- 이 10대 도시 시민들의 1인당 평균 소비 규모는 2,700위안(약 45만 원)을 돌파했고, 상하이, 베이징, 광저우, 항저우(杭州), 청두(成都) 등 상위 5위권 도시 시민의 소비 규모는 1인당 평균 3,000위안(약 50만 원)을 넘어섰음.

 

⚪ 한편, 씨트립 플랫폼에서 단체여행, 자유여행, 개인 맞춤여행 등 해외 관광 상품 예약에 대한 1인당 소비 규모 분석 결과, 해외 관광 소비가 중국 국내 관광 소비의 2배인 1인당 평균 7,000위안(약 116만 원) 안팎에 달했음.

- 그 중 베이징 시민의 1인당 소비 규모는 9,000위안에 육박해 1위를 차지했으며, 2위는 상하이 시민으로 1인당 평균 8,000위안(약 133만 원)이 넘는 소비를 했음. 

 

⚪ 특히 비자 우대 정책의 영향으로 태국으로 떠난 중국인 관광객들이 가장 많았음. 씨트립의 온·오프라인을 통한 태국 관광 예약 건수가 다른 국가보다 월등히 높아, 태국이 가장 인기 있는 해외여행 목적지가 되었음. 

- 일본 역시 빙설(氷雪) 관광 성수기를 맞이해, 춘절 기간 동안 태국과 일본으로 떠난 관광객 수가 전체 중국인 해외여행객 중 30%를 넘었음.

출처 21징지왕(21经济网)
원문링크 https://bit.ly/2I7oVRx
키워드

춘절 관광 소비 국내 관광 해외 관광 베이징 상하이 광저우

목록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평가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