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영역 건너뛰기
지역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뉴스 브리핑

뉴스 브리핑

매일 중국에서 발행하는 언론사의 최신 뉴스를 요약·번역하여 제공합니다.

시안 등 도시 인재유치 경쟁 가열화

2019.02.19

URL

뉴스브리핑 상세보기

□ 시안(西安)을 비롯한 중국 도시 간 인재유치 경쟁이 가열화 되고 있음.

 

⚪ 중국 경제 전문 매체 디이차이징(第一财经)은 인재와 인구가 도시 경제발전과 구조전환, 고도화에 미치는 작용이 날로 두드러지면서, 2017년부터 일부 도시들이 새로운 호적 제도를 발표하는 등 인재유치 경쟁을 벌임에 따라 인구가 빠르게 중심 대도시로 유입되고 있다고 보도함.

 

⚪ 그 중에서도 최근 몇 년간 시안은 인재유치 분야에서 눈에 띄는 성과를 달성함. 

- 시안시 통계국(西安市统计局)이 앞서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동안 시안에 유입된 인구는 80만 명에 육박했는데, 그 중 박사 이상 학력자가 1,253명, 석사 대학원생이 2만 6,762명, 4년제 대학생이 23만 7,543명에 달했음.

- 학업을 위한 정착이나 인재유치를 통해 시안에 유입된 인구는 전체 유입인구 중 63.5%에 달함.

- 시안의 도시 인구 규모는 향후 크게 늘어날 전망임. 지난 1월 6일 시안은《시안 국가중심도시 건설 실시 방안(西安国家中心城市建设实施方案)》을 발표하고, 2020년까지 국가중심도시 건설에 박차를 가해 ‘대시안도시권(大西安都市圈)’을 구축한다는 목표를 제시했는데, 그 때가 되면 시안의 호적인구는 1,200만 명을 돌파하고, 상주인구는 1,500만 명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됨.

 

⚪ 시안뿐만 아니라, 하이난성(海南省) 하이커우(海口)와 장쑤성(江苏省) 창저우(常州) 등 도시에서도 잇따라 새로운 호적 정책을 내놨음.

- 그 중 하이커우는 최근《하이커우시 인재유치 주택 보장 실시 세칙(海口市引进人才住房保障实施细则)》을 출범하고, 2018년 5월 13일 이후 처음으로 하이커우시에서 취업을 하거나 창업을 한 인재에 대해 주택을 보장하기로 함.

 

⚪ 딩창파(丁长发) 샤먼대학 경제학과 부교수는 “2017년 들어 우한(武汉), 정저우(郑州), 시안, 항저우(杭州), 창사(长沙), 청두(成都), 허페이(合肥) 등 도시에서 인재유치 경쟁이 가열화 되고 있다. 이들 도시가 도시권을 조성해 자원요소의 응집력과 주변 지역에 대한 영향력을 확대하는데 노력을 기울이는 과정에서 인구가 중심 대도시로 빠르게 모여들고 있다,”고 설명함. 

출처 디이차이징(第一财经)
원문링크 https://bit.ly/2DBv0A4
키워드

인재유치 호적 제도 경제발전 구조전환 시안 호적인구 상주인구

게시글 이동
이전글 하이커우, 인재유치 위한 세칙 발표 2019.02.19
다음글 시안, 최저임금 기준 조정 2019.02.15

목록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평가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