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영역 건너뛰기
지역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연구정보

연구정보

국내외 연구기관에서 발표된 중국 연구 자료를 수집하여 제공합니다.

동향자료

`18년 중국 금융시장 평가 및 `19년 전망

이치훈 2019.01.10

URL

연구정보 상세보기

□​ [`18년 평가] 주식시장이 크게 위축되고 채권시장은 회사채를 중심으로 발행이 크게 감소

⚪​ (주식시장) 주가가 24.6% 하락하여 신흥국 평균(16.6%↓)을 상회. 시가총액은 지난해말 5.4조달러로 세계 2위를 유지하였으나, 전세계에서의 비중이 7.9%로 축소(`17년말 9.4%)

⚪​ (채권시장) 전체 채권발행 규모는 전년과 비슷했으나, 회사채는 만기도래 급증 불구 디레버리징 정책 등으로 발행이 46.0% 급감. 회사채 금리는 유동성 공급 등으로 하락

⚪​ (외환시장) 위안화의 대미달러 환율이 5.7% 상승하여 절하세로 전환. 다만 월평균 외환 거래량은 무역 회복 등에 힘입어 증가세를 유지

 

□​ [`19년 전망] 금융시장은 주가의 낙폭 과다 인식에도 불구 신용리스크 노출, 환율의 양방향 움직임, 외국인자금 유출입 확대 등으로 하방압력이 지속되면서 변동성도 커질 것으로 예상

⚪​ (주가) 작년 급락에 따른 상대적 저평가 및 외국인자금 유입 기대가 있으나 실물경제 둔화, 부실채권 증가, 미중 분쟁 장기화 등 부정적 요인이 투자심리 회복을 제약할 것으로 예상

- 더욱이 직접금융시장 육성 정책 강화로 IPO 등 신규 주식 공급도 작년보다 증가 

⚪​ (금리) 통화정책은 완화적 기조를 유지하겠으나 부실채권 증가 등으로 신용경색과 함께 한계기업 도산이 늘어나면서 회사채시장 불안이 재현될 우려

- 다만, 일각에서는 글로벌 채권지수 편입(`19.04) 효과에 대한 기대도 제기

⚪​ (환율) 위안화는 금년 전체로 1.5% 내외의 약보합 예상이 우세하나, 무역분쟁의 진행 과정에서 자본시장 개방 압력 등 대응 수준에 따라 환율 변동성이 커질 가능성

- 경기부진, 과다부채, 부동산시장 위축 등 잠재리스크가 노출될 경우, 자본유출 압력 증대가 불가피

 

□​ [시사점] 미중 분쟁 등 대내외 환경이 비우호적인 상황에서 중국당국이 구조조정을 위한 Deleveraging과 함께 금융 완화, 자본시장 개방 확대 등 상호 상충되는 다양한 정책을 모색하고 그 과정에서 시장 변동성이 커질 수 있음에 유의

 

 

*국제금융센터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세계경제>중국

 

*보고서 열람 시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출처 국제금융센터
원문링크 https://bit.ly/2JsABKw
첨부파일
키워드

주식시장 채권시장 외환시장 금융시장

지역키워드

중국전체

목록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평가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