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영역 건너뛰기
지역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뉴스 브리핑

뉴스 브리핑

매일 중국에서 발행하는 언론사의 최신 뉴스를 요약·번역하여 제공합니다.

뉴스브리핑

우한 부품 공급 차질, 전 세계 자동차 업계에 영향

2020-02-26

뉴스브리핑 상세보기

□ 우한의 자동차 부품 공급이 차질을 빚으면서, 전 세계 자동차 업계가 영향을 받고 있음.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자동차 산업이 심각한 충격에 직면함. 지난 10일부터 중국 자동차 생산기업이 단계별로 조업을 재개했지만, 완성차 규모화 출고 회복까지는 여전히 시간이 필요할 것으로 보임. 

- 이는 주로 일부 부품의 공급이 부족하기 때문으로 분석됨. 자동차 한 대를 생산하기 위해서는 수만 개 이상의 부품이 필요하고 하나라도 부족할 경우에는 품질을 보장할 수 없음. 

- 후베이(湖北)의 경우, 자동차 부품 기업의 조업 재개가 불가능해 일부 자동차 기업이 제때 생산을 재가동할 수 없게 되었고, 전염병이 물류에도 영향을 미치면서 지역 간 부품 운송과 수출이 가로막힌 실정임. 

 

⚪ 이처럼 중국 부품 시장이 전염병의 영향을 받으면서 그 파급력이 전 세계 자동차 산업으로 번지고 있음. 

- 우한에는 1,200여 곳의 자동차 부품 제조기업이 있음. 독일 보쉬(bosch), 프랑스 발레오(Valeo), 미국 비스티온(visteon) 등 다국적 자동차 부품 대표기업이 우한에 공장을 설립함. 우한에 본사를 두고 있는 둥펑자동차(东风汽车) 산하의 부품 공급 업체를 포함해 안전벨트, 차량 에어컨시스템 등을 생산하는 중국 본토 중소기업 수백여 곳이 우한에 소재함.

- 이들 기업 중 140곳은 외자투자기관이거나 외자투자기관의 지사이며, 특히 둥펑과 일본이 합자 설립한 둥펑혼다와 둥펑닛산 등 일본 기업이 가장 많은 것으로 알려짐. 

  

⚪ 또, 우한의 일부 부품 기업이 수출 업무를 하고 있는데 수출 대상으로 중국과 근거리에 있는 일본과 한국 기업이 가장 많은 것으로 전해짐.

- 업계 관계자는 “중국 국내 자동차 시장의 상황이 좋지 않고 판매량도 감소하고 있어, 부품 기업의 본토기업 공급 수요는 적은 편”이라며 “현재로서는 일본과 한국 자동차 생산에 대한 충격이 비교적 클 것으로 보이며, 미국과 유럽에 대한 영향도 다소 늦게 나타날 것”이라고 보았음. 

- 지난 20일 ‘후베이성 코로나19 예방·통제지휘부’에서 후베이성의 각 기업에 ‘3월 10일 24시까지 조업을 재개하지 말라’는 통보를 내린 가운데, 닛산은 지난 14일과 17일 일본 서남부 규슈에 있는 일부 생산라인을 폐쇄했으며, 현대자동차도 지난 7일 울산 산업단지의 공장 가동을 중단함. 

출처 21스지징지바오다오(21世纪经济报道)
원문링크 https://bit.ly/32pvuFD
키워드

우한 자동차 부품 코로나19 완성차 후베이 조업 재개 둥펑자동차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