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영역 건너뛰기
지역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뉴스 브리핑

뉴스 브리핑

매일 중국에서 발행하는 언론사의 최신 뉴스를 요약·번역하여 제공합니다.

뉴스브리핑

中 ‘인터넷+의료’ 의료보험에 포함, 원격진료·약품 구매도 정산

2020-03-04

뉴스브리핑 상세보기

□ 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기간 동안 온라인 의료 분야 결제 문제가 한층 더 진전된 것으로 나타남.

 

⚪ 지난 2일 중국 국가의료보장국(国家医保局), 국가위생건강위원회(国家卫建委) 두 부처에서《코로나19 방역기간 ‘인터넷 플러스(+)’ 의료보험 서비스 추진에 관한 의견(关于推进新冠肺炎疫情防控期间开展“互联网+” 医保服务的指导意见)》을 발표하고, 조건에 부합하는 온라인 의료 서비스 비용을 의료보험 지급 범위에 포함하기로 함.

- 또한, 거점 의약품 기관이 ‘비대면(非對面)’ 약품 구매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장려하고, 규정에 부합하는 온라인 의료 서비스, 온라인 처방약 비용 등에 대해 온라인에서도 의료보험 정산 처리가 가능하도록 한다고 밝힘.

 

⚪ 우한(武汉)은 일찍이 온라인 의료 서비스를 의료보험에 포함한 중국의 첫 번째 도시가 되었음. 

- 코로나19의 주요 격전지로서 우한은 코로나19 긴급구호 외에도 흔히 발생하는 질병 및 만성질환 환자에 대한 진료, 재진료 수요도 만족해야 하기에 우한 각 병원의 진료 부담이 커진 상태였음. 코로나19 유행 기간 우한시의 40여만 명에 달하는 중증 만성질환 환자들도 진료와 의약품 구매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음.

- 이에 지난 2월 23일 우한시 의료보장국(武汉市医保局)은 총 18개 조항의 전염병 방역 및 일상의료 보장 지원 조치를 발표하고, 온라인 의료 서비스를 의료보험 지급 범위에 포함하도록 지원함.

- 2월 26일에는 우한시 의료보장국이 진료예약과 원격상담 등이 가능한 모바일 병원 ‘텐센트 위닥터(微医互联网总医院·Tencent's WeDoctor, 위닥터)’에 의료보험 결제를 개통함으로써, 위닥터는 우한에서 처음으로 의료보험 지급 범위에 포함된 ‘플랫폼형 온라인 병원’이 되었음.

- 이에 따라 2월 26일부터 위닥터 온라인 병원은 우한시에서 10종의 중증(만성) 질환을 앓고 있는 의료보험가입자에 온라인 원격진료, 약품처방 및 지정된 장소에서의 수령, 온라인 결제 및 배송 서비스를 제공함.

 

⚪ 주밍라이(朱铭来) 난카이대학(南开大学) 위생경제 및 의료보장연구센터 주임은 “비록 국가의료보장국이 방역 기간에 한하여 온라인 의료를 의료보험에 포함하기로 했지만, 이를 방역 기간 동안 한시적으로 실시할 것이 아니라 만성질환을 관리하는 일반적인 방식으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함.

출처 디이차이징(第一财经)
원문링크 https://bit.ly/3csLcnU
키워드

코로나19 온라인 의료 의료 보험 온라인 병원 만성질환

목록